함평군, 지역특화품목으로 ‘블랙베리 옥수수’ 육성 나서

  • 즐겨찾기 추가
  • 2021년 06월 22일
함평
함평군, 지역특화품목으로 ‘블랙베리 옥수수’ 육성 나서
- 안토시아닌 성분 다량 함유…지역 신소득작목으로 기대 -
  • 입력 : 2021. 05.07(금) 03:55
  • 서용운기자
함평군제공
함평군은 지난 4월 26일부터 5월 3일까지 8일 간 37개소의 농업인학습단체 공동 과제포(공동과제를 수행하기 위해 마련된 토지)에서 블랙베리 옥수수 모종 심기 행사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농업인학습단체 신소득작목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블랙베리 옥수수를 지역농업의 지역특화품목으로 육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블랙베리 옥수수는 안토시아닌 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된 자색 찰옥수수로 단맛과 찰기가 좋고 2기작(한 장소에서 동일한 농작물을 1년에 2회 재배하는 재배형식) 재배가 가능한 국내육성 품종으로 출시 이후 소비자로부터 긍정적인 호응을 얻고 있는 품종이다.

참여단체는 농촌지도자회(회장 장갑석), 농업경영인회(회장 박종두), 생활개선회(회장 유순옥), 여성농업인회(회장 김향희), 함평군4-H본부(회장 장갑기) 등 5개 단체로 300여 명의 회원들은 단체별로 마련된 과제포(1.5ha)에 10만 주의 블랙베리 옥수수 모종을 식재했다.

군은 옥수수 수확 후 옥수수 티백, 팝콘 등 가공식품 생산 등을 통해 부가가치를 높이고 2022년도에는 본격적인 재배로 기능성 옥수수 생산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함평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장기화된 코로나19와 잦은 기상재해 등 어려운 농업여건에 대응할 수 있도록 농업인단체 역량을 강화하고 새로운 소득원을 발굴해 함평군 농업경쟁력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용운기자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