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6.15(수) 14:38
  • ‘전남 최초 365일 자녀 돌봄’ 나주시, 빛가람동에 시간제 보육실 개원
  • 킨더브레인 어린이집 보육실 선정 … 생후 6개월부터 미취학아동 대상
  • 2023년 09월 22일(금) 17:27
‘전남 최초 365일 자녀 돌봄’ 나주시, 빛가람동에 시간제 보육실 개원
전라남도 나주시가 도내 지자체 최초로 365일 1년 내내 운영하는 시간제 보육실을 내달 4일부터 본격 운영한다.

나주시는 22일 ‘365일 시간제 보육사업’ 위탁 보육시설로 선정된 빛가람동 소재 킨더브레인 어린이집에서 시간제 보육실 개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365일 시간제 보육은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한 민선 8기 공약사항인 ‘영유아 시설 지원 확대로 안심 보육환경 조성’의 일환으로 윤병태 시장이 역점 추진해왔다.

자녀를 둔 부모의 맞벌이, 야근, 병원 진료·입원 등과 같은 긴급한 사정으로 자녀 돌봄이 필요한 경우 연중무휴 보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야간이나 주말·공휴일에 부모(보호자)가 미리 서비스를 요청하면 된다.

이용 대상은 나주시 관내 주민등록 또는 직장을 둔 부모의 생후 6개월에서부터 미취학 아동까지다.

평일은 오후 6시부터 다음 날 오전 9시까지, 주말과 공휴일은 오전 8시부터 밤 12시까지 자녀를 돌봐준다. 이용료는 시간당 3000원으로 자녀가 어린이집, 유치원 등 보육시설에 다녀도 이용할 수 있다.

365일 시간제 보육실은 내달 4일 문을 연다. 킨더브레인 어린이집은 나주시 그린로 276 에듀캐슬 아파트(빛가람동)에 위치해있다.

자세한 이용 방법과 신청 문의 등은 시청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날 개원식에는 윤병태 시장과 시·도의원, 어린이집 관계자, 학부모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부부가 함께 자영업에 종사하는 한 학부모는 “주말이면 늘 광주에 계신 부모님께 아이를 맡기곤 해서 마음이 쓰였었는데 가까운 곳에서 연중 언제라도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보육실이 생겨서 매우 만족스럽다”고 개원식에 참석한 소감을 전했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생업에 종사하는 부모들이 직면한 자녀 돌봄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일과 가정을 조화롭게 꾸려나갈 수 있길 기대한다”며 “전남 최초로 365일 1년 내내 운영하는 시간제 보육실이 아이 키우기 좋은 나주의 디딤돌이 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노혜란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