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6.15(수) 14:38
  • 광양시, 논 타작물 재배 적극 지원
  • 2024년 광양시 벼 재배면적 36ha 감축 목표 추진
  • 2024년 02월 23일(금) 12:49
광양시청
광양시는 2월부터 논에 벼 대신 다른 소득작물 재배를 유도하고 쌀 이외 식량작물 자급률을 높이기 위한 ‘2024년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신청·접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 광양시 쌀 생산량을 전략작물 직불제 및 벼 재배면적 감축 협약과 연계해 재배면적 목표를 36ha로 한다.

타작물 지원 품목은 일반작물(식용옥수수, 고구마, 메밀, 수박 등)과 녹비작물(풋거름)이고, 올해는 전년도 벼를 재배한 필지 한에서 3년생 이하 관목도 첫해만 지원된다.

다만, ▲가루쌀·조사료·두류(전략작물직불제) ▲다년생 작물(조경수, 화훼 등) ▲수급 불안 작물(무, 배추, 마늘 등)은 지원 품목에서 제외된다.

지원 단가는 ha당 200만 원이며, 전략작물직불제에 포함된 식용옥수수는 ha당 100만 원이 지원되고 지원받은 필지는 추가로 100만 원을 지원한다.

사업 신청은 2월 1일부터 3월 31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면동사무소에서 신청 가능하며, 이행점검(8~10월)을 거쳐 11월 중 지원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이병남 스마트원예과장은 “기존 벼 재배 필지를 타작물 전환으로 유도하여 쌀 공급 과잉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쌀 수급 안정과 농가 소득안정을 위해 벼 재배 농가가 적극적으로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